과거기사 달력>>2003년10월31일기사 목록
조선중앙통신사 보도 일본회사원이 마약밀수거래를 시도
(조선통신=도꾜)조선중앙통신에 의하면 조선중앙통신사는 30일 일본회사원이 마약밀수거래를 시도한것과 관련하여 다음과 같은 보도를 발표하였다.

지난 10월 14일 무역거래의 명목으로 우리 나라에 입국한 일본 엔터프라이즈주식회사 부장 사와다 요시아끼가 우리 공화국의 법과 국제법에 어긋나게 마약밀수거래를 시도한것으로 하여 현재 해당기관에서 조사를 받고있다.

초보적으로 조사한데 의하면 그는 《상전》의 지령에 따라 우리 사람을 돈으로 유혹하여 제3국에서 마약을 입수하게한 다음 《만경봉-92》호 배편을 리용하여 일본으로 밀수하려 하였다는것이 판명되였다.

일본의 적대세력들이 조일관계를 더욱더 최악의 상태로 몰아가고있는속에서 《만경봉-92》호를 《부정송금선》이요,《미싸일부품운반선》이요,그 무슨 《공작선》이요 하면서 일본입항차단까지 운운하고있는 때에 발생한 이번 사건의 정치적목적과 배경이 어디에 있는가 하는것은 명백하다.

사건의 진상이 밝혀지면 해당한 법에 준하여 엄격히 처리될것이다.(끝)

Copyright (C) 2002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