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04년 12월 27일기사 목록
로동신문 우리 군대와 인민이 지닌 혁명적락관주의에 언급
(평양 12월 26일발 조선중앙통신)26일부 《로동신문》은 우리 군대와 인민이 지닌 혁명적락관주의는 만난을 이겨내고 오늘의 승리를 안아오게 한 근본담보이라고 강조하였다.

론설의 필자는 지난 《고난의 행군》,강행군의 나날은 우리 군대와 인민이 위대한 김정일장군님의 두리에 굳게 뭉쳐 혁명적락관주의를 높이 발휘하여온 자랑찬 나날이였다고 썼다.

우리 군대와 인민의 혁명적랑만과 승리에 대한 확신은 어떤 역경속에서도 오직 자기 령도자만을 절대적으로 믿고 따르며 령도자와 운명을 같이하는 혁명적인민만이 지닐수 있는 혁명적락관주의이라고 론설은 지적하였다.

론설은 우리 군대와 인민이 지닌 혁명적락관주의는 경애하는 장군님에 대한 끝없는 충실성에 기초하고있다고 하면서 다음과 같이 지적하였다.

위대한 장군님에 대한 끝없는 충실성은 우리 군대와 인민이 순간의 주저와 동요도 모르고 신심과 락관에 넘쳐 억세게 싸워나가게 하는 사상정신적원천이다.

위대한 장군님께서 가리키시는 길은 천만번 정당하며 그 길을 따라 나갈 때 못해낼 일이 없다는것이 오늘 우리 군대와 인민이 지닌 변함없는 신념이다.

우리 군대와 인민이 오늘과 같이 어려운 속에서도 분발하여 선군시대의 혁명적이고 고상한 생활문화의 본보기를 창조하여 자기의 고향과 마을,일터를 알뜰히 꾸리고 락천적으로 생활해나가고있는것은 사회주의위업의 정당성과 불패성을 굳게 확신하기때문이다.

우리 군대와 인민이 지닌 혁명적락관주의는 오늘을 위한 오늘에 살지 말고 래일을 위한 오늘에 살려는 참다운 인생관에 기초하고있다.

고난의 천리를 가면 행복의 만리가 온다는 혁명적락관은 우리 군대와 인민의 드놀지 않는 혁명적의지이다.

론설은 위대한 장군님의 현명한 령도가 있고 혁명적락관주의에 넘쳐 투쟁하는 우리 군대와 인민이 있기에 강성대국의 미래는 빛나는 현실로 펼쳐질것이라고 강조하였다.(끝)

Copyright (C) 2002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