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06년 4월 25일기사 목록
제18차 북남상급회담이 끝났다-공동보도문
(평양 4월 24일발 조선중앙통신)제18차 북남상급회담이 24일에 끝났다.

회담에서 쌍방은 북남사이의 정치,군사,경제관계에서 제기되는 근본적인 문제들을 실현하기 위한 실천적조치들을 비롯하여 여러가지 문제들을 협의하고 합의들을 이룩하였다.

회담에서는 제18차 북남상급회담 공동보도문이 발표되였다.

공동보도문은 다음과 같다.

제18차 북남상급회담 공동보도문

제18차 북남상급회담이 2006년 4월 21일부터 24일까지 평양에서 진행되였다.

회담에서 쌍방은 6.15북남공동선언이후 이룩된 성과들을 평가하고 북남관계를 《우리 민족끼리》의 리념에 맞게 보다 높은 단계에로 발전시키기 위해 적극 노력하기로 하고 다음과 같이 합의하였다.

1. 북과 남은 6.15공동선언의 기본정신에 맞게 상대방의 사상과 체제를 인정하고 존중하는 실천적조치를 취함으로써 민족의 화해와 신뢰를 증진시켜 나가기로 하였다.

2. 북과 남은 조선반도에서 군사적긴장을 완화하고 평화를 보장하기 위한 실천적인 대책들을 취해나가야 한다는데 인식을 같이하고 그 실현을 위해 협력하기로 하였다.

3. 북과 남은 조선반도의 비핵화를 위한 노력을 계속하며 9.19공동성명이 조속히 리행되여 핵문제가 민족공동의 리익과 안전에 부합되게 평화적으로 해결되도록 적극 협력하기로 하였다.

4. 북과 남은 민족의 단합을 위하여 노력하며 당면하여 6.15공동선언발표 6돐을 맞으며 남측지역에서 개최되는 민족통일대축전에 쌍방당국대표단이 적극 참가하여 민족적행사를 의의있게 진행하기로 하였다.

5. 북과 남은 경제분야에서 민족공동의 번영에 실질적으로 이바지하는 협력을 실현해나가기로 하였다.

쌍방은 북남경제협력사업이 민족내부의 협력사업이며 공동의 번영을 위한 사업이라는 확고한 인식밑에 호상리익이 되도록 지역과 업종,규모에서 투자와 협력을 적극 확대해나가는 실천적조치들을 취하기로 하였다.

당면하여 북남경제협력추진위원회 제12차회의를 5월중에 개최하여 림진강하구모래채취문제, 민족공동자원개발문제를 검토하기로 하였으며 이와 함께 렬차시범운행 및 철도,도로개통문제, 개성공업지구건설문제, 경공업 및 지하자원협력문제 등을 협의하기로 하였다.

6. 북과 남은 전쟁시기와 그 이후 소식을 알수 없게 된 사람들의 문제를 실질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협력하기로 하였다.

7. 북과 남은 자연재해방지,보건의료,문화유적보존 등 여러 분야에서의 협력사업을 추진하기로 하였다.

8. 북과 남은 제19차 북남상급회담을 2006년 7월 11일부터 14일까지 부산에서 개최하기로 하였다.

2006년 4월 24일
평양(끝)

Copyright (C)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