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11년 12월 20일기사 목록
김정일동지의 령전에 당,무력,정권기관들 조의 표시
(평양 12월 20일발 조선중앙통신)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령전에 당, 무력, 정권기관, 근로단체, 성, 중앙기관 일군들과 인민군장병들, 반제민족민주전선 평양지부 대표가 20일 심심한 조의를 표시하였다.

조의식장인 금수산기념궁전은 조국과 인민, 시대와 력사앞에 영구불멸할 혁명업적을 쌓아올리신 민족의 어버이를 잃은 커다란 비분에 잠겨있었다.

금수산기념궁전에는 조기가 띄워져있었다.

조객들은 사회주의위업의 완성과 조국의 통일, 세계혁명의 승리를 위하여 쉬임없는 혁명활동을 벌리시는 과정에 어버이장군님께서 겹쌓인 과로로 하여너무도 갑자기, 너무도 일찌기 우리 곁을 떠나신데 대한 애석함을 금치 못하며 조의식장으로 향하였다.

김정일동지의 령구앞에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원수견장과 김일성훈장, 김일성상, 공화국영웅 및 로력영웅 메달들을 비롯한 많은 훈장과 메달들이 놓여있었다.

김정일동지의 령구옆에는 조선로동당 중앙군사위원회 부위원장이신 김정은동지께서 보내신 화환이 놓여있었다.

김정은동지께서 국가장의위원회 성원들과 함께 호상을 서고계시였다.

령구옆에 조선인민군 륙해공군 및 로농적위대 군기들이 세워져있었으며 명예위병들이 서있었다.

김정일동지의 령전에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조선로동당 중앙군사위원회,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위원회,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내각의 명의로 된 화환들이 진정되였다.

또한 인민무력부, 인민보안부, 국가계획위원회, 외무성, 최고재판소, 최고검찰소, 대외문화련락위원회, 조선직업총동맹 중앙위원회, 조선인민군 부대 등의 명의로 된 화환들이 진정되였다.

화환들의 댕기에는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를 가장 경건한 마음으로 추모합니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는 영원히 우리와 함께 계신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는 영생할것이다》라는 글발이 씌여져있었다.

어버이장군님의 거룩하신 모습을 우러르며 당, 무력, 정권기관, 근로단체, 성, 중앙기관 일군들, 인민군장병들은 묵상하였다.(끝)

Copyright (C)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