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14년 1월 3일기사 목록
로동신문 인민대중중심의 사회주의위업은 필승불패
(평양 1월 3일발 조선중앙통신)3일부 《로동신문》은 개인필명의 론설에서 시대적환경과 혁명투쟁의 조건도 많이 변하였지만 우리 식 사회주의는 오늘도 변함없이 승승장구하고있다고 강조하였다.

론설은 위대한 대원수님들께서 가리키신 길을 따라, 경애하는 원수님의 령도따라 필승불패의 위력을 떨쳐나가고있는 우리 식 사회주의의 약동하는 모습에서 조선의 군대와 인민은 주체의 사회주의의 양양한 전도를 확신하고있다고 지적하였다.

우리 조국이 지닌 인공지구위성제작 및 발사국의 존엄도, 천하무적의 군사강국의 위용도 견결한 자주적대가 안아온 고귀한 결실이라고 하면서 론설은 다음과 같이 지적하였다.

오늘 우리 식 사회주의는 위대한 대원수님들의 담력과 기상을 그대로 체현하시고 오직 수령님식, 장군님식대로 혁명과 건설을 이끄시는 경애하는 원수님의 령도밑에 자주의 길로 드팀없이 나아가고있다.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 이끄시는 오늘의 시대에 우리의 일심단결은 더욱더 순결하고 공고한 단결로 강화발전되고있다.

령도자는 군대와 인민을 믿고 영웅적위훈의 길로 이끌어주며 천만군민은 령도자의 두리에 천겹, 만겹의 성새를 이루고 정치사상적으로, 목숨으로 결사옹위해나가고있다.

최고사령관과 전사들사이의 관계가 진정한 혁명동지, 전우관계로 되고 전체 군대와 인민이 령도자의 구상과 의도를 결사관철의 정신으로 충직하게 받들어나가고있는것이 우리 일심단결의 참모습이다.

경애하는 원수님의 숭고한 뜻을 받들어 올해를 선군조선의 번영기를 열어나가는 장엄한 투쟁의 해, 위대한 변혁의 해로, 새로운 주체100년대를 우리 식 사회주의의 승리의 년대로 빛내여가려는것이 천만군민의 한결같은 열망으로 되고있다.(끝)

Copyright (C)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