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14년 1월 20일기사 목록
로동신문 일본반동들의 군국화는 멸망의 길
(평양 1월 20일발 조선중앙통신)야스구니진쟈를 참배하여 국제사회의 지탄의 대상으로 되고있는 일본수상 아베가 년두소감이라는데서 《강한 일본》을 되찾는 싸움은 이제부터라고 뇌까렸다.

20일부 《로동신문》은 개인필명의 론평에서 아베가 《강한 일본》을 되찾겠다고 한것은 20세기 전반기 아시아의 《맹주》를 부르짖으며 수많은 나라들을 침략하였던 제국주의일본을 되살리겠다는것이라고 까밝혔다.

이것은 평화를 바라는 조선인민을 비롯한 아시아인민들과 세계평화애호인민들에 대한 로골적인 도전이며 우롱이라고 하면서 론평은 다음과 같이 지적하였다.

지금 일본에서는 나라를 군국주의, 전쟁국가로 만들기 위한 책동이 본격적인 단계에서 벌어지고있다.

지난해말에 새로운 《방위계획대강》과 《중기방위력정비계획》, 첫 《국가안전보장전략》을 세운데 이어 올해 정초에는 《국가안전보장회의》라는것을 내오고 그아래에 사무국역할을 노는 《국가안전보장국》을 발족시키는 등 로골적으로 군국화의 길로 줄달음치고있다.

지금까지 일본에서는 어느 시기의 정권이라 할것없이 군사대국화와 해외침략에 장애로 되는 법적, 제도적장치들을 제거해버리기 위해 모지름을 써왔지만 현 아베집권세력처럼 그렇게 발광적으로 군국주의현훈증을 일으키며 미쳐날뛴자들은 일찌기 없었다.

침략력사를 부정하고 모든 일본인들을 철저한 군국주의자로 만들어 지난 세기 일제가 《대동아공영권》을 떠들며 아시아의 광활한 대지를 메주밟듯 하던 그 시절을 재현해보려는 일본반동들의 책동은 언제 가도 실현될수 없는 망상에 불과하다.

일본은 지금 망하는 길로 가고있다.(끝)

Copyright (C)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