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15년 1월 16일기사 목록
조선선수들 남자레스링 57㎏급 세계순위에서 1위와 2위
(평양 1월 16일발 조선중앙통신)조선의 정학진,양경일선수들이 2013년-2014년 경기계절 남자자유형레스링 57㎏급 세계순위에서 1위와 2위를 차지하였다.

세계레스링련합(이전 국제레스링련맹)은 이와 같이 전하면서 한 나라의 레스링선수들이 세계순위에서 1위,2위를 차지한것은 처음이라고 밝혔다. 이들이 2014년에 있은 국제경기들에서 우승한데 대하여 평가하였다.

재능있는 자유형레스링선수들인 이들은 달라진 국제경기규칙에 의해 종전의 55㎏급으로부터 57㎏급경기에 출전하였다.

4.25체육단의 정학진선수는 지난해 탁티컵국제성인급자유형레스링경기대회(2월)에 이어 제17차 아시아경기대회(9월)에서도 우승하여 전문가들을 놀래웠다.

룡남산체육단의 양경일선수는 2014년 세계레스링선수권대회에서 세계선수권보유자인 이란선수와 올림픽은메달수상자인 그루지야선수를 이기고 금메달을 쟁취하였다.

그는 2009년 세계레스링선수권보유자이며 2009년,2011년,2012년 국내 최우수선수로 선정된바있다.(끝)

Copyright (C)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