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15년 3월 14일기사 목록
김정은제1비서 5월27일수산사업소건설장 현지지도
(평양 3월 14일발 조선중앙통신)조선로동당 제1비서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시며 조선인민군 최고사령관이신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 5월27일수산사업소건설장을 현지지도하시였다.

경애하는 최고사령관 김정은동지를 황병서동지, 서홍찬동지, 김정관동지와 건설에 동원된 군부대의 지휘관들이 맞이하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의 직접적인 발기에 따라 동해지구에 건설되고있는 5월27일수산사업소는 황금해의 새 력사를 창조하기 위한 투쟁속에서 처음으로 건설되는 현대적인 원양수산사업소이다.

총면적이 5만 5,140여㎡에 달하는 5월27일수산사업소는 23만 3,700여㎥의 성토를 진행하고 4,000여개의 중량부재, 네뿔부재로 날바다를 막아 부두와 방파제, 호안, 상가대를 건설하며 랭동시설, 가공장, 합숙, 문화회관을 비롯한 공공건물들과 살림집을 일떠세워야 하는 규모와 공사량에 있어서 방대한 건설대상이다.

경애하는 최고사령관동지의 명령을 높이 받들고 산악같이 떨쳐나선 군인건설자들은 많은 량의 성토와 부두, 방파제공사를 진행함으로써 총공사량중에서 제일 어려운 계선을 돌파하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건설장을 돌아보시면서 공사정형을 구체적으로 료해하시고 건설에서 나서는 귀중한 가르치심을 주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위대한 수령님들께서 물고기는 가까운바다에서도 잡고 먼바다에서도 잡으며 나가면서도 잡고 들어오면서도 잡아야 한다고, 원양어업을 발전시켜야 한다고 교시하시였는데 수령님들의 유훈을 관철하여 더 많은 물고기를 잡아 군인들과 인민들에게 공급해주어야 한다고 말씀하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5월27일수산사업소는 원양선단들을 내보내여 물고기를 잡아오는것과 함께 물고기를 저장, 가공하는 기지인것만큼 그에 필요한 시설물들을 잘 건설하는것이 중요하다고 말씀하시였다.

5월27일수산사업소를 훌륭히 일떠세우자면 큰 배들을 여러척 현측계류할수 있는 부두와 방파제, 물고기부림과 저장, 가공을 원만히 할수 있는 각종 시설물들은 물론 어로공들의 사업과 생활에 필요한 청사와 회관, 합숙, 편의시설, 살림집 등 모든 대상들을 먼 후날에도 손색없이 건설해야 한다고 강조하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건설을 다그치자면 방파제를 비롯한 해상공사와 물고기가공장 등 지상공사를 립체적으로 동시에 밀고나가야 한다고 하시면서 자재보장을 비롯하여 공사에서 제기되는 문제들을 몸소 풀어주시는 은정깊은 조치를 취해주시였다.

5월27일수산사업소건설이 끝난 즉시 먼바다에 나가 물고기를 잡을수 있도록 수산사업소의 물질기술적토대를 튼튼히 다지며 우리 식의 원양어업방법을 확립하기 위한 사업을 지금부터 짜고들어야 한다고 지시하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건설장의 전경을 바라보시면서 황금해의 새 력사를 창조하기 위한 투쟁이 벌어지는 시대의 벅찬 숨결이 안겨오도록 화선선전, 화선선동의 북소리를 높이 울림으로써 건설장전역이 불도가니마냥 부글부글 끓어번지게 하여야 한다고 하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나라의 수산업을 결정적으로 추켜세우는것은 인민들의 식생활을 더욱 유족하게 하며 군인들의 후방사업을 더욱 개선하여 인민군대의 싸움준비를 완성하기 위한 중요한 사업이기때문에 국가방위와 관련한 중대한 전략적문제들을 토의하는 조선로동당 중앙군사위원회 확대회의에서 5월27일수산사업소건설과 관련된 문제를 토의결정하였다고 말씀하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5월27일수산사업소건설을 당에서 정해준 날자에 최상의 질적수준에서 끝내기 위해서는 건설력량을 더 증강하여야 한다고 하시면서 조선인민군 대련합부대들에서 강력한 건설력량을 편성하여 현지에 파견할데 대한 조선인민군 최고사령관 명령을 하달하시겠다고 말씀하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대련합부대 당위원회들에서 5월27일수산사업소건설에 대한 립장과 관점을 바로가지고 건설력량편성으로부터 전개에 이르기까지 모든것을 책임적으로 진행하며 화선식당정치사업을 힘있게 벌리고 경쟁열풍을 세차게 일으킴으로써 군인들이 건설장에 위훈의 자욱을 뚜렷이 새기도록 하여야 한다고 지시하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현대적인 원양수산사업소를 건설하자면 애로와 난관도 많을것이라고, 하지만 당의 사상관철전, 당정책옹위전의 기수, 돌격대인 인민군대에 건설을 맡기였기때문에 마음이 놓인다고, 우리 당창건 70돐까지 공사를 무조건 훌륭히 완공함으로써 인민군대의 전투력을 온 세상에 다시한번 보여주자고 호소하시였다.

전체 군인건설자들은 경애하는 최고사령관 김정은동지에 대한 다함없는 고마움에 솟구치는 격정을 누르지 못하면서 자기들앞에 맡겨진 영예로운 전투과업을 빛나게 수행하고 최고사령관동지께 완공의 자랑찬 보고를 드릴 불타는 맹세를 다지였다.(끝)

Copyright (C)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