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15년 5월 26일기사 목록
로동신문 남조선당국의 《5.24조치》 대결골동품이라고 주장
(평양 5월 26일발 조선중앙통신)26일부 《로동신문》은 개인필명의 론설에서 남조선괴뢰당국의 《5.24조치》는 하루빨리 력사의 쓰레기통에 처넣어야 할 대결골동품이라고 주장하였다.

론설은 《5.24조치》는 동족대결정책의 필연적발로로서 북남관계를 완전페쇄상태에 몰아넣은 요인이라고 까밝히고 다음과 같이 강조하였다.

북남사이의 대화와 협력의 길을 열자면 그 장애물인 《5.24조치》를 전면철페해야 한다는것은 당연한 리치이다.

《5.24조치》의 해제에 앞서 그 누구의 《책임있는 조치》가 있어야 한다는 궤변은 언제 가도 통할수 없다.

괴뢰패당은 눈감고 아웅하는 어리석은 놀음을 걷어치우고 《천안》호사건의 철저한 진상규명을 위한 남조선 각계의 요구나 순순히 받아들여야 한다.

남조선괴뢰들이 대화와 협력의 대문에 빗장처럼 가로질린 《5.24조치》를 그대로 두고 《대화》와 《협력》을 아무리 떠들어대도 그것은 내외의 규탄과 조소만을 자아낼뿐이다.

남조선당국이 북남사이의 모든 인적, 물적교류를 전면적으로 차단하는 《5.24조치》의 지속을 한사코 고집한다면 그것은 교류와 협력이 아니라 대결과 전쟁을 추구하는 저들의 추악한 본색만을 드러내놓을뿐이다.

다시금 명백히 하건대 괴뢰집권세력은 북남관계개선을 가로막는 장애물을 그대로 두고서는 북과 남사이에 그 어떤 대화도 협력도 있을수 없다는것을 똑똑히 알아야 한다.(끝)

Copyright (C)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