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18년 1월 6일기사 목록
민족적화해와 통일 분위기 조성은 북남관계개선의 필수적 요구
(평양 1월 6일발 조선중앙통신)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새해 신년사에서 북과 남이 과거에 얽매이지 말고 북남관계를 개선하며 자주통일의 돌파구를 열기 위한 결정적인 대책을 세워나갈데 대한 사상을 천명하시였다.

북남관계개선은 전체 조선민족이 힘을 합쳐 풀어나가야 할 중대사이다.

동결상태에 있는 북남관계개선의 국면을 열어나가기 위한 근본전제는 민족적화해와 통일을 위한 분위기를 적극 조성하는것이다.

북남관계개선의지는 말로써가 아니라 민족의 화해와 단합을 도모하고 자주통일을 위한 실천행동으로 안받침되여야 한다.

관계개선을 운운하면서도 부당한 구실과 법적, 제도적장치들을 내세워 각계각층 인민들의 접촉과 래왕을 가로막고 련북통일기운을 억누르는것은 결국 북남관계개선을 반대하는것이며 내외여론을 오도하기 위한 기만술책에 불과하다.

지난 시기 북남관계의 전과정은 어느 일방의 노력만으로는 절대로 이룩할수 없으며 쌍방이 민족공조를 지향하여 노력할 때에만 관계개선에서 결실을 가져올수 있다는것을 실증해주었다.

북남관계문제는 어디까지나 조선민족의 내부문제이기때문에 외세에 의존하여 풀려고 한다면 문제해결에 복잡성만 조성하게 된다.

북남당국은 북남관계를 개선하는데서 누구보다 책임적이며 주도적인 역할을 하여야 하며 그 성과여부는 당국들의 노력여하에 달려있다.(끝)

Copyright (C)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