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19년 2월 28일기사 목록
각지 농촌들에서 봄철영농작업 본격화
(평양 2월 28일발 조선중앙통신)머나먼 외국방문의 길에 계시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에 대한 한없는 그리움을 안고 조선의 협동전야가 당면한 봄철영농작업으로 들끓고있다.

연백벌안의 농장들에서 두벌농사면적을 훨씬 늘인데 맞게 기술규정의 요구를 철저히 지키면서 포전마다에 질좋은 거름을 듬뿍 내고 갈이수단들을 총동원하여 땅다루기를 선행시켜나가고있다. 이와 함께 농기계들의 가동률을 최대로 높여 높이 세운 씨뿌리기일정계획을 어김없이 수행하고있다.

황해남도농촌경리위원회에서는 당면한 봄밀, 보리씨뿌리기를 적기에 질적으로 하기 위한 영농물자와 자재를 원만히 보장하는 사업을 짜고들고있다.

평안북도의 선천군, 곽산군에서는 벼모판바람막이바자치기, 모판만들기를 주체농법의 요구대로 알심있게 해나가고있다.

평안남도안의 농촌들에서도 올해 강냉이여러개체모아심기를 비롯한 다수확농법들을 대대적으로 도입하기 위한 사업을 착실히 내밀고있다.

함경남도에서는 흙보산비료와 발효퇴비생산을, 량강도에서는 니탄캐기를 다그쳐 지력을 높이고있다.(끝)

Copyright (C)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