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20년 1월 3일기사 목록
로동신문 정면돌파전으로 혁명적대진군의 보폭 크게 내짚자
(평양 1월 3일발 조선중앙통신)3일부 《로동신문》은 사설에서 조선로동당은 짧은 력사적기간에 세계지도에서 국호마저 사라졌던 우리 조국을 세상이 공인하는 강국의 지위에 당당히 올려세우고 후손만대의 존엄과 번영을 담보하는 강대한 힘을 키운 민족의 위대한 수호자, 우리 시대의 가장 로숙하고 세련된 향도자이라고 밝혔다.

사설은 백전백승 조선로동당의 창건일을 조국청사에 특기할 대승리로 성대히 경축하려는것은 전체 인민의 한결같은 지향이며 혁명적의지이라고 하면서 다음과 같이 지적하였다.

우리에게는 뜻깊은 올해에 혁명적대진군의 보폭을 더 힘차게, 더 크게 내짚을수 있는 우리 식의 위력한 투쟁방략이 있다.

우리 당이 결심한 정면돌파전, 이것은 주도권을 틀어쥐고 주동적인 공격으로 부닥친 난국을 유리하게 전변시켜나가는 혁명적인 투쟁전략이며 전진방식이다.

정면돌파전은 우리 국가의 드높은 전략적지위, 뚜렷한 장성추세를 불가역적인것으로 만들고 사회주의건설의 일대 앙양기를 펼치기 위한 유일무이한 방도이다.

지금 적대세력들은 최후발악을 하고있다.

우리가 정면돌파전의 각 방면에서 주체적힘, 내적동력을 백방으로 강화하고 자력갱생, 자급자족의 값진 재부들을 더 많이 창조할수록 적들은 더욱더 궁지에 빠지게 될것이며 사회주의승리의 날은 그만큼 앞당겨질것이다.

사설은 모두다 위대한 당의 령도따라 불굴의 혁명신념과 불같은 조국애, 견인불발의 투쟁정신으로 난관을 격파하며 당창건 75돐이 되는 뜻깊은 올해에 세계를 뒤흔드는 자력부강의 승전포성을 더 우렁차게, 줄기차게 울려나가자고 호소하였다.(끝)

Copyright (C)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