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23년 1월 28일기사 목록
김덕훈총리 평안남도,평안북도의 여러 부문 사업 현지료해
(평양 1월 28일발 조선중앙통신)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회 위원이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부위원장이며 내각총리인 김덕훈동지가 평안남도, 평안북도의 여러 부문 사업을 현지에서 료해하였다.

김덕훈동지는 숙천군과 정주시의 농기계작업소들과 정주뜨락또르부속품공장을 돌아보면서 당중앙위원회 제8기 제6차전원회의가 제시한 올해 알곡고지점령에서 농산작업의 기계화비중을 결정적으로 높이는것이 가지는 중요성을 강조하고 우리 나라의 지형조건에 맞는 농기계들의 개발 및 생산을 다그치며 부속품보장대책을 적극 따라세울데 대하여 언급하였다.

숙천군 읍농장과 정주시 신천농장, 철산군 근천농장을 비롯한 여러 농장의 농사차비실태를 료해하면서 유기질비료확보와 관수체계완비에 선차적인 힘을 넣어 앞그루밀농사에서 좋은 작황을 안아와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당의 웅대한 대자연개조구상에 따라 완공된 월도간석지를 돌아본 김덕훈동지는 평안북도간석지건설종합기업소의 일군들과 건설자들이 지난해의 성과와 경험에 토대하여 다음단계의 공사를 더 통이 크게 공세적으로 내밀데 대하여 지적하였다.

현지에서 진행된 협의회들에서는 일군들이 당의 로선과 정책을 관철하기 위한 국가의 결정지시집행에서 책임을 다할데 대한 문제, 도농촌경리위원회와 시, 군농업경영위원회들의 역할을 높이고 농기계공장들의 생산을 활성화할데 대한 문제, 밀재배면적을 늘이며 간석지공사를 과학적으로, 합리적으로 할데 대한 문제 등이 토의대책되였다.

한편 김덕훈동지는 평안남도, 평안북도안의 여러 식량공급소와 량곡판매소의 운영실태를 현지에서 알아보고 해당한 대책들을 세웠으며 농촌살림집건설정형도 료해하였다.(끝)

Copyright (C)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