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23년 5월 10일기사 목록
총련과 재일동포들 민족교육권옹호활동 활발히 전개
(평양 5월 10일발 조선중앙통신)총련과 재일동포들이 4.24교육투쟁 75돐을 계기로 민족교육권옹호를 확대하기 위한 활동을 활발히 전개하였다.

총련중앙상임위원회는 일본당국의 민족교육차별책동을 반대규탄하고 교육권을 옹호, 확대하기 위해 재일본조선인중앙집회와 력사자료전시회, 금요행동을 진행하였다.

총련의 각 본부와 중앙단체, 사업체들은 담화들을 통해 4.24교육투쟁이 벌어진 때로부터 75년이 지난 오늘까지 일본당국의 민족교육말살책동이 집요하게 감행되고있는데 대해 폭로하고 교육권옹호를 위한 전 조직적, 전 동포적투쟁을 강력히 벌려나갈 의지를 표명하였다.

《조선신보》와 잡지 《이어》를 비롯한 총련의 언론들은 재일조선인운동사에서 가장 큰 규모의 첫 대중적인 투쟁이였던 4.24교육투쟁의 배경과 의의, 민족적권리는 오직 투쟁으로써만 쟁취할수 있다는 철리를 일군들과 동포들에게 널리 해설선전하면서 총련조직의 두리에 굳게 단결하여 교육권옹호투쟁을 보다 적극적으로 벌려나갈것을 호소하였다.

각지의 총련 본부와 학교들에서는 총련일군들과 동포들을 민족교육권옹호확대를 위한 투쟁에로 적극 불러일으키기 위해 집회, 강연회, 사진전시회 등을 진행하였다.

한편 총련과 재일동포들은 민족교육권리를 옹호하기 위한 다양한 투쟁을 전개하였다.(끝)

Copyright (C)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