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23년 6월 7일기사 목록
학생소년들이 《소년》호방사포 증정-조선소년단창립 77돐
(평양 6월 7일발 조선중앙통신)후손만대의 행복을 꽃피워주는 사회주의 내 조국을 끝없이 사랑하고 세상에서 제일 강대한 나라로 빛내여갈 우리 소년단원들의 열렬한 애국심이 시대를 감동시키고있다.

조국의 부강번영에 적은 힘이나마 보탬을 주는 일을 스스로 찾아하며 성장의 걸음걸음을 참되게 걷고있는 전국의 학생소년들이 조선소년단창립 77돐을 맞으며 좋은일하기운동을 활발히 벌려 인민군대에 보내줄 《소년》호방사포들을 마련하였다.

소년단원들의 소박한 진정을 더없이 귀중히 여기시며 온 나라가 알도록 크게 내세워주시는 위대한 어버이의 품속에서 나이보다 애국의 마음이 먼저 자라난 새세대들의 기특한 소행은 우리 당과 국가의 자랑을 더해주고있다.

《소년》호방사포 증정모임이 6일 만경대학생소년궁전 앞마당에서 진행되였다.

조선로동당 평양시위원회 책임비서 김수길동지,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부장 리두성동지, 청년동맹일군들, 인민군장병들, 전국소년단원들의 충성의 편지이어달리기참가자들을 비롯한 학생소년들이 여기에 참가하였다.

사회주의애국청년동맹 중앙위원회 위원장 문철동지가 증정사를 하였다.

연설자는 《소년》호의 명칭이 새겨진 무장장비들을 마련하여 조국보위초소에 보내주는것은 조선소년단이 걸어온 70여년의 자랑스러운 력사와 더불어 빛나는 소중한 전통이라고 언급하였다.

나라를 위한 좋은 일을 적극 찾아하는것은 당의 품속에서 행복만을 받아안으며 자라난 학생소년들의 응당한 본분이라고 하면서 그는 오늘의 애국열의를 더욱 분발시켜 사회주의조국의 앞날을 떠메고나갈 믿음직한 역군이 되여야 한다고 말하였다.

연설자는 모든 학생소년들이 소년단기앞에서 다진 맹세를 항상 명심하고 풍부한 지식과 고상한 도덕, 건장한 체력을 갖춘 훌륭한 인재들로 튼튼히 준비할데 대하여 강조하였다.

《소년》호방사포 증정서가 조선인민군 군관에게 전달되였다.

이어 토론들이 있었다.

평양제1중학교 단위원장 리룡준, 형제산구역 제산고급중학교 단위원장 김정예는 뜻깊은 6.6절을 맞으며 《소년》호로 불리우는 방사포들을 증정하게 된 자랑을 긍지높이 토로하였다.

인민군대가 강해야 오늘의 행복도, 미래도 굳건히 담보될수 있다고 하면서 그들은 앞으로도 우리 군대를 위한 여러가지 좋은일하기운동을 더욱 활발히 벌리며 공부를 잘하고 몸과 마음을 튼튼히 단련하여 성스러운 조국보위초소에 설것이라고 말하였다.

조선인민군 군인 백일은 인민군장병들을 대표하여 나라의 방위력을 강화하는데 이바지하려는 일념을 안고 《소년》호방사포들을 마련한 온 나라 소년단원들에게 전투적인사를 보내였다.

소년단원들의 애국의 마음과 절절한 당부가 어려있는 무장장비들을 보며 우리 인민군장병들은 사회주의조국과 후대들의 밝은 미래를 믿음직하게 수호해나갈 결의를 더 굳게 가다듬고있다고 하면서 그는 뜨거운 조국애와 서리발치는 적개심을 안고 혁명보위, 인민보위의 성전에서 빛나는 승리만을 떨쳐갈것이라고 강조하였다.

증정모임이 끝난 다음 학생소년들의 열렬한 바래움속에 《소년》호방사포들이 인민군부대들을 향해 출발하였다. (끝)

Copyright (C)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