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23년 9월 8일기사 목록
농업근로자들의 농악무도회
(평양 9월 8일발 조선중앙통신)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창건 75돐경축 농업근로자들의 농악무도회가 7일 사리원시에서 진행되였다.

설화와 집체춤 《인민공화국선포의 노래》로 시작된 무도회에서 출연자들은 인민의 뜻으로 서고 인민의 열화같은 진정에 떠받들려 전진해온 인민공화국의 뜻깊은 창건일을 맞이하는 긍지와 기쁨을 흥겨운 농악무에 담았다.

우리 농민들을 나라의 주인, 땅의 주인으로 내세워주시고 언제나 농업근로자들속에 계시며 사회주의전야마다에 행복의 농악소리 높이 울려주신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와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업적을 되새기며 관람자들은 한없는 격정에 휩싸여있었다.

우리 국가의 위상과 존엄을 만방에 떨쳐주시고 우리식 사회주의농촌발전의 새시대를 열어나가시는 경애하는 김정은동지에 대한 다함없는 흠모의 정을 담은 노래들이 무도회장에 련이어 울려퍼졌다.

쌀로써 당과 혁명을 보위해갈 농업근로자들의 맹세가 합창시와 집체춤 《이 땅의 주인들은 말하네》에서 세차게 분출되였다.

황해북도당위원회 비서 리일혁동지, 농근맹중앙위원회 부위원장들인 리영철동지, 길상봉동지, 관계부문, 농근맹일군들, 농업근로자들, 사리원시민들이 무도회를 관람하였다.(끝)

Copyright (C)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