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23년 9월 22일기사 목록
여러 나라 인사들 김정은총비서의 위인상 칭송
(평양 9월 22일발 조선중앙통신)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창건 75돐에 즈음하여 보내여온 축전과 축하편지들에서 여러 나라 인사들은 반만년민족사에 일찌기 있어본적 없는 자존과 번영의 새시대를 열어놓으신 경애하는 김정은동지의 위인상을 열렬히 칭송하였다.

네팔공산당(통일된 사회주의)위원장, 요르단공산당 총비서는 새로운 주체100년대 조선의 눈부신 전변상과 확고한 전략적지위를 보며 진보적인류는 천하제일위인을 모신 조선의 승리는 영원하다는 확신을 새겨안고있다고 지적하였다.

핀란드조선협회 서기장과 영국조선친선협회 위원장, 남아프리카조선인민과의 친선 및 련대성협회 위원장은 나라의 종합적국력과 위상을 시대의 상상봉에 올려세우신 경애하는 총비서동지의 거대한 업적은 조국청사에 영원불멸할것이라고 격찬하였다.

세네갈독립로동당 총비서, 먄마기자협회 중앙집행위원은 김정은동지께서 계시여 공화국의 절대적지위와 영향력은 더욱 높아질것이라고 찬양하였다.

공산당 《로씨야의 공산주의자들》중앙위원회 위원장, 벨라루씨공산당 중앙위원회 제1비서는 경애하는 총비서동지의 향도따라 우리 인민이 조국의 부강번영을 위한 투쟁에서 보다 큰 성과를 거두기를 축원하였다.

벌가리아조선친선협회 위원장은 절세위인을 모시여 일심단결로 강하고 자력으로 전진하며 자위로 불패인 주체조선의 상징인 람홍색공화국기는 무궁토록 나붓길것이라고 강조하였다.(끝)

Copyright (C)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