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23년 11월 17일기사 목록
각지에서 어머니날 축하
(평양 11월 17일발 조선중앙통신)가정의 화목과 행복, 사회주의 우리 집의 창창한 래일을 가꾸어가는 어머니들에게 드리는 천만자식들의 열렬한 축하로 어머니날은 환희로왔다.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께서와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 영생의 모습으로 계시는 주체의 최고성지 금수산태양궁전으로 온 나라 어머니들과 아들딸들의 다함없는 그리움의 정이 뜨겁게 굽이쳤다.

만수대언덕과 각지에 높이 모신 위대한 수령님과 위대한 장군님의 동상과 태양상을 찾아 수많은 인민들이 꽃다발, 꽃송이들을 진정하고 삼가 인사를 드리였다.

녀맹중앙위원회와 각지의 녀맹일군들이 육아원, 애육원들과 아이를 많이 낳아 훌륭히 키우고있는 녀성들을 찾아 명절의 한때를 즐겁게 보내였다.

어머니들에게 드리는 축하의 노래가 온 나라 방방곡곡에서 울려나왔다.

동평양대극장에서는 만수대예술단 음악무용종합공연이, 모란봉극장에서는 국립교향악단 음악회가 진행되였다.

관람자들의 경탄과 웃음을 자아내는 국립교예단 예술인들의 종합교예공연이 평양교예극장에서 진행되였다.

평양대극장앞과 개선문광장에서는 피바다가극단과 국립민족예술단 예술인들의 공연이 펼쳐졌다.

각지 예술인들과 학생소년들도 축하공연무대를 펼치고 위대한 어머니의 사랑과 정을 격조높이 구가하였다.

기념품상점, 꽃상점 등에는 축하장들과 아름다운 꽃들, 기념품들을 고르며 어머니들이 언제나 행복속에 젊어계시기를 바라는 자식들의 모습이 이채를 띠였다.

수도 평양과 각지의 문화정서생활기지들에도 어머니들의 웃음과 자식들의 기쁨이 넘쳐흘렀다.(끝)

Copyright (C)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