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13년 10월 16일기사 목록
로동신문 미일동맹의 침략적성격 폭로
(평양 10월 16일발 조선중앙통신)얼마전 일본에서 미일외교 및 군사당국자들이 《안전보장협의위원회》 회의라는것을 열고 모의를 벌리였다. 여기에서 미일은 《일미방위협력지침》을 재검토하기로 하였으며 미국은 일본이 추진하고있는 집단적자위권행사를 위한 헌법개정과 군사비증가 등을 적극 지지하며 긴밀히 협력해나가기로 하였다.

지금 미국과 일본은 이번 합의가 나오게 된것은 그 누구의 《위협》으로 일본주변의 안전보장환경이 더욱 엄혹해졌기때문이며 이로부터 지역의 《평화보장》을 위해 미일동맹의 능력을 향상시키고 특히 일본의 역할을 확대하여야 한다는 결론이 나오게 되였다는 궤변을 늘어놓고있다.

16일부 《로동신문》은 개인필명의 론설에서 미일동맹강화는 지역의 평화보장을 위한것이 아니라 명백히 그것은 지역의 다른 나라들을 군사적으로 압살하기 위한 극히 위험한 침략적인 군사동맹강화이라고 하면서 다음과 같이 강조하였다.

이번에 일본에서 벌어진 미일사이의 모의는 침략적인 아시아태평양전략실현에 일본을 전면적으로 끌어들여 지역에 대한 지배를 실현하려는 미국과 상전을 등에 업고 아시아재침야망을 이루어보려는 일본사이의 군사적공모결탁의 산물이다.

미일동맹강화책동은 아시아태평양지역의 평화와 안전을 파괴하고 군사적힘으로 지역에 대한 지배를 실현하기 위한것외에 다른 아무것도 아니다. 여기에 바로 미일동맹강화책동의 엄중성과 위험성이 있다.

미일동맹은 아시아태평양지역에 현실적인 위험을 조성하고있다. 력사적으로 미일의 침략적결탁은 아시아태평양지역 인민들에게 재난의 화근으로 되였다.

미일은 오늘 그것을 다시 재현하려 하고있다.그들은 그것을 조선반도에서부터 시작하려 하고있다.

조선에서 새로운 침략전쟁을 도발하여 전조선에 대한 침략야망을 이루고 나아가서 전아시아지역에 대한 군사적지배를 실현하려 하고있다.

미일동맹강화는 우리 나라와 세계의 평화와 안전에 대한 엄중한 위협으로 된다.(끝)

Copyright (C)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