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기사 달력>>2013년 11월 13일기사 목록
로동신문 남조선국방부 장관의 호전적망발 규탄
(평양 11월 13일발 조선중앙통신)얼마전 괴뢰국회에 나타난 괴뢰국방부 장관 김관진역도는 저들 단독으로 전쟁을 한다고 해도 그 누구를 《멸망》시킬수 있다는 폭언을 줴쳐댔다.

역도보다 앞서 괴뢰국방부 정보본부장이 《국회》국정감사에서 《남북이 1 대 1》로 맞붙으면 저들이 진다고 실토했다고 한다.

13일부 《로동신문》은 개인필명의 론평에서 김관진의 이번 폭언이 졸개의 발언으로 인한 파문을 수습하기 위한것이라는 여론도 있지만 결코 그렇게만 볼수는 없다고 하면서 다음과 같이 지적하였다.

역도의 망발은 북침전쟁도발에 환장하여 이 땅에서 기어이 핵전쟁의 불집을 터뜨리려고 발악하는 악질호전광, 리성잃은 군사깡패의 정체를 다시금 낱낱이 폭로해주고있다.

김관진역도의 호전적망동은 미국의 비호와 지원밑에 날로 더욱 무분별해지고있는 괴뢰들의 북침전쟁도발책동의 집중적표현이다.

이것은 괴뢰호전광들이 북남관계의 현 긴장상태를 한사코 전쟁에로 끌고가려고 미친듯이 날뛰고있다는것을 립증해준다.괴뢰호전광의 이번 망발은 결코 우연적이거나 실수인것이 아니라 고의적인 북침전쟁선언이다.

김관진역도가 이번에 그 누구의 《멸망》이니 뭐니 하고 나발질하였는데 그야말로 가소롭기 그지없다.

미국의 식민지괴뢰에 불과한자들이 도저히 알수도 없고 계산할수도 없는것이 우리의 무진막강한 군사적위력이다.사실상 《전시작전통제권》도 상전에게 섬겨바치고 그의 가련한 총알받이로 나선 괴뢰들따위는 우리의 상대로도 되지 않는다.오히려 역도의 망발은 남조선사람들에게 전쟁공포증과 극도의 불안감만을 증대시켜주었다.

김관진역도는 진짜전쟁이 어떤것인지도 모르면서 세치 혀바닥을 계속 나풀거리지 말아야 한다. (끝)

Copyright (C)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