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통일ㆍ북남관계
제1차 북남인민무력부장급회담
(2000.9.25-26)
 (평양 9월 26일발 조선중앙통신)력사적인 북남수뇌분들의 상봉에서 채택된 6.15북남공동선언리행을 군사적으로 보장하기 위하여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인민무력부장과 대한민국 국방부장관사이의 회담이 25일부터 26일사이에 남측 제주도에서 진행되였다.
 회담에는 북측에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인민무력부장 조선인민군 차수 김일철을 단장으로 하는 5명의 대표들과 남측에서 대한민국 국방부장관 조성태를 단장으로 하는 5명의 대표들이 참가하였다.
 회담에서 쌍방은 6.15북남공동선언이 채택된 이후 그 리행을 위한 사업들이 본격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환경속에서 필요한 군사적보장사업을 따라 세울것을 절실히 요구하고 있다는데 견해를 같이 하면서 다음과 같은 문제들을 합의하였다.

 1.쌍방은 북남수뇌분들이 합의한 6.15북남공동선언 리행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민간인들의 래왕과 교류,협력을 보장하는데서 나서는 군사적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하여 호상 적극 협력하기로 하였다.

 2.쌍방은 조선반도에서 군사적긴장을 완화하고 항구적이고 공고한 평화를 이룩하여 전쟁의 위험을 완전히 없애는것이 가장 중요한 문제로 나선다는데 대하여 리해를 같이 하고 공동으로 노력해 나가기로 하였다.

 3.쌍방은 당면하게 북과 남을 련결하는 철도와 도로공사에 착수하도록 하기 위하여 각방의 비무장지대안에 인원과 차량,기재들이 들어 오는것을 허가하고 안전을 담보하기로 하였으며 그와 관련한 구체적세부문제들을 쌍방실무급이 10월 초에 만나서 추진하기로 하였다.

 4.북과 남을 련결하는 철도와 도로주변의 군사분계선과 비무장지대를 개방하여 북남관할지역을 설정하는 문제는 정전협정에 기초하여 처리해 나가기로 하였다.

 5.쌍방은 2차회담을 11월 중순에 북측지역에서 하기로 하였다.

주체89(2000)년 9월 26일
제 주 도



Copyright (C) 2002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