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통일ㆍ북남관계
제5차 북남상급회담
(2001.9.15-18)
 (서울 9월 18일 본사특파원발 조선중앙통신)내외의 커다란 기대와 관심속에 서울에서 열린 제5차 북남상급회담이 18일에 끝났다.
 회담에서 쌍방은 북남공동선언리행을 위한 지난 기간의 사업정형을 총화하고 민족의 화해와 협력,단합과 통일의 견지에서 상정된 제안들에 대하여 합의를 보았다.
 이번 회담은 력사적인 6.15북남공동선언의 정당성과 생활력을 다시금 확증하였으며 새 세기의 요구에 맞게 민족자주의 원칙에서 공동선언을 철저히 리행하여 우리 민족끼리 북남관계를 발전시키고 나라의 통일을 이룩해 나가는데서 새로운 전환적국면을 마련하고 겨레에게 희망과 신심을 안겨 주는 중요한 계기로 되였다.
 회담에서는 제5차 북남상급회담 공동보도문이 발표되였다.
 공동보도문은 다음과 같다.

제5차 북남상급회담 공동보도문

 제5차 북남상급회담이 주체90(2001)년 9월 15일부터 18일까지 서울에서 진행되였다.
 회담에서 쌍방은 6.15북남공동선언을 철저히 리행해 나가려는 서로의 의지를 확인하고 북남관계의 지속적인 발전과 평화보장을 위하여 적극 노력하기로 하면서 다음과 같은 사항들에 합의하였다.

 1.북과 남은 민족의 화해와 단합을 도모하기 위하여 쌍방당국사이의 대화와 협력사업을 발전시키는것과 함께 민간급에서의 접촉과 래왕,협력사업을 호상 리해와 존중의 바탕우에서 적극 지원하기로 한다.

 2.북과 남은 올해 추석을 계기로 흩어 진 가족,친척들의 고통을 덜어 주기 위한 인도적조치를 취하는것이 필요하다는데 인식을 같이 하였으며 이를 위하여 제4차 흩어 진 가족,친척방문단을 10월 16일부터 18일까지 서로 교환하기로 한다.

 3.북과 남은 민족경제의 균형적발전과 경제협력확대를 위하여 다음과 같은 조치들을 취하기로 한다.

 ①북과 남은 신의주-서울사이의 철도와 개성-문산사이의 도로를 우선적으로 개성공업지구에 련결시키기 위하여 쌍방사이에 군사적보장에 관한 합의서가 서명발효되는데 따라 련결공사에 곧 착수하고 가급적 빠른 시일내에 개통하기로 한다.

 ②북과 남은 개성공업지구사업을 적극 추진하기로 하였으며 이를 위한 실무접촉을 빠른 시일내에 가지고 공업지구의 규모와 구체적실천계획을 확정하여 공사에 착수하기로 한다.

 ③북과 남은 금강산관광사업의 활성화를 위한 대책을 적극 추진하기로 하였으며 이를 위하여 10월 4일 당국간 회담을 열고 륙로관광을 비롯한 금강산관광활성화문제를 협의해결해 나가기로 한다.

 ④북과 남은 북과 남,로씨야사이의 철도련결사업을 실현하기 위해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하고 가스관의 련결사업도 검토해 나가기로 한다.

 ⑤북과 남은 평화적인 민간선박들의 호상 령해통과허용문제를 협의하기 위하여 해운관계자들사이의 실무접촉을 빠른 시일내에 가지기로 한다.

 ⑥북과 남은 림진강수해방지대책문제와 관련하여 이미 협의한 바탕우에서 쌍방군사당국사이에 필요한 조치가 취해 지는대로 11월중 현지조사에 착수하기로 한다.

 ⑦북과 남은 이미 서명교환한 북남경제협력의 법적,제도적장치들을 마련하기 위한 투자보호,2중과세방지,상사분쟁해결절차,청산결제 등 4가지 합의서들을 각기 내부절차를 거쳐 빠른 시일내에 발효시키기로 한다.

 ⑧북과 남은 북측의 동해어장의 일부를 공동으로 리용하는 문제를 협의하기 위하여 해당 실무자들사이의 접촉을 빠른 시일내에 가지기로 한다.

 ⑨북과 남은 이상의 경제실무적문제들의 구체적인 리행대책들을 경제협력추진위원회와 해당 부문 접촉들에서 협의해 나가며 제2차 경제협력추진위원회를 10월 23일부터 26일까지 개최하기로 한다.

 4.북과 남은 태권도시범단을 교환하기로 하고 10월에 북측 시범단을,11월에 남측 시범단을 각기 상대측 지역에 파견하며 이와 관련한 실무적문제들을 관계자들사이에 협의해 나가기로 한다.

 5.북과 남은 제6차 북남상급회담을 주체90(2001)년 10월 28일부터 31일까지 개최하기로 한다.

2001년 9월 18일
서 울


Copyright (C) 2002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