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통일ㆍ북남관계
제9차 북남상급회담
(2003.1.21-24)
 (서울 1월 24일 본사특파원발 조선중앙통신)온 겨레의 커다란 기대와 세계의 깊은 관심속에 서울에서 열린 제9차 북남상급회담이 24일에 끝났다.
 회담에서 쌍방은 6.15북남공동선언의 기본정신인 <우리 민족끼리>의 리념을 철저히 고수하고 구현해 나가려는 의지를 가지고 상정된 문제들을 진지하게 협의하였다.
 이번 회담은 6.15공동선언은 우리 민족이 조국통일을 위하여 높이 들고 나가야 할 표대이라는것을 다시금 확증하였으며 온 겨레가 힘을 합쳐 조국통일을 앞당기는데서 의의 있는 계기로 되였다.
 회담에서는 다음과 같은 공동보도문이 발표되였다.

 제9차 북남상급회담이 2003년 1월 21일부터 24일까지 서울에서 진행되였다.
 회담에서 쌍방은 력사적인 6.15북남공동선언발표이후 북남관계가 발전하고 있는데 대하여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앞으로도 6.15공동선언을 계속 준수하고 리행해 나가기로 하였다.
 북과 남은 핵문제에 대하여 쌍방의 립장을 충분히 교환하였으며 이 문제를 평화적으로 해결하기 위하여 적극 협력하기로 하였다.
 북과 남은 민족경제를 균형적으로 발전시키고 공동의 리익을 도모하기 위하여 현재 진행중인 협력,교류사업을 계속 추진해 나가기로 하였으며 북남경제협력추진위원회 제4차회의를 2003년 2월 11일부터 14일까지 서울에서 개최하기로 하였다.
 북과 남은 제10차 북남상급회담을 2003년 4월 7일부터 10일까지 평양에서 개최하기로 하였다.(끝)


Copyright (C) 2002 KOREA NEWS SERVICE(KNS) All Rights Reserved.